세계태권도 그랑프리 파리서 개최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파리서 개최
이해린 기자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카지노 제작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가 9월 2일부터 4일까지 파리에서 처음으로 개최되어 2024년 올림픽을 앞두고 참가 선수들에게 도시의 맛을 선사합니다.

2022 파리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는 수도 중심에서 6km 떨어진 북서쪽 교외 르발루아 페레의 팔레 데 스포츠 마르셀 세르당에서 열린다. 2024년 올림픽 태권도 대회가 샹젤리제 거리에 있는 파리의 상징적인 기념물인 그랑팔레에서 열립니다.

이 대회의 우승자는 다가오는 올림픽 게임에서 예선을 위한 랭킹 포인트를 획득하게 됩니다.

난민팀 1개 팀을 포함해 총 52개국 256명의 선수가 8개 체급에서 이번 대회에 출전한다.

도쿄올림픽 메달리스트 32명 중 우즈베키스탄의 Ulugbek Rashitov, 태국의 Panipak Wongpattanakit, 튀니지의 Mohamed Khalil Jendoubi, 요르단의 Saleh Elsharabaty, 크로아티아의 Matea Jelic 등 21명이 참가합니다.

한국은 8체급에 남자 7명, 여자 6명을 보낼 예정이다. 참가 남자 선수는 58kg 이하의 장준과 배준서이다. 68kg 이하에서 진호준; 80kg 이하의 박우혁과 남궁환; 80kg이 넘는 이선기와 강연호.

세계태권도 그랑프리

여자부 심재영과 강보라는 모두 49kg 이하, 이아름은 57kg 이하, 김잔디와 남민서는 67kg 이하이다. , 67kg 이상 체급의 이다빈이 대회에 출전한다.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는 매년 17세 이상 선수를 대상으로 열리는 글로벌 대회입니다. 이 시리즈는 COVID-19 전염병으로 인해 2년 6개월 만에 이탈리아 로마에서 6월에 재개되었습니다.

로마와 마찬가지로 경기는 3전 3선승제(3전 2선승제)로 진행되며 대회는 세계태권도 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

도쿄올림픽 메달리스트 32명 중 우즈베키스탄의 Ulugbek Rashitov, 태국의 Panipak Wongpattanakit, 튀니지의 Mohamed Khalil Jendoubi, 요르단의 Saleh Elsharabaty, 크로아티아의 Matea Jelic 등 21명이 참가합니다.

한국은 8체급에 남자 7명, 여자 6명을 보낼 예정이다. 참가 남자 선수는 58kg 이하의 장준과 배준서이다. 68kg 이하에서 진호준; 80kg 이하의 박우혁과 남궁환; 80kg이 넘는 이선기와 강연호.

여자부 심재영과 강보라는 모두 49kg 이하, 이아름은 57kg 이하, 김잔디와 남민서는 67kg 이하이다. , 67kg 이상 체급의 이다빈이 대회에 출전한다.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는 매년 17세 이상 선수를 대상으로 열리는 글로벌 대회입니다. 이 시리즈는 COVID-19 전염병으로 인해 2년 6개월 만에 이탈리아 로마에서 6월에 재개되었습니다.

로마와 마찬가지로 경기는 3전 3선승제(3전 2선승제)로 진행되며 대회는 세계태권도 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

도쿄올림픽 메달리스트 32명 중 우즈베키스탄의 Ulugbek Rashitov, 태국의 Panipak Wongpattanakit, 튀니지의 Mohamed Khalil Jendoubi, 요르단의 Saleh Elsharabaty, 크로아티아의 Matea Jelic 등 21명이 참가합니다.

한국은 8체급에 남자 7명, 여자 6명을 보낼 예정이다. 참가 남자 선수는 58kg 이하의 장준과 배준서이다. 68kg 이하에서 진호준; 80kg 이하의 박우혁과 남궁환; 80kg이 넘는 이선기와 강연호.

여자부 심재영과 강보라는 모두 49kg 이하, 이아름은 57kg 이하, 김잔디와 남민서는 67kg 이하이다. , 67kg 이상 체급의 이다빈이 대회에 출전한다.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는 매년 17세 이상 선수를 대상으로 열리는 글로벌 대회입니다. 이 시리즈는 COVID-19 전염병으로 인해 2년 6개월 만에 이탈리아 로마에서 6월에 재개되었습니다. More news